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시민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생활을
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
칭찬합시다

home참여마당칭찬합시다

이 게시판은 칭찬 코너입니다.
글 등록시 내용 및 첨부파일의 개인정보(주민등록번호 등)는 기재를 금합니다.
주민번호등과 같은 개인정보를 게재할 경우 제3자에 의해 피해를 입을 수 있습니다.
게시글상세조회
감사합니다!!
작성일자 2021-08-26
작성자 명 이윤정
연락처 010-9484-6532
8/23 오전 12시경

돌 조금 지난 애기가 갑자기 숨을 못쉬고 경련증세가 왔어요...
저희는 너무 놀라고 위급하여 119 에 전화를 하였고, 상황실에서 구급대원님들이 출동하기까지
위급상황에 대처하는 방법을 전화로 알려주셔서 처치하면서 구급대원님들이 오시기까지
기다릴 수 있었어요.
당황하여 어쩔 줄 몰라하는 저를 전화로 진정하라고도 하시고ㅠㅠ

금방 도착하신 구급대원님들은 오셔서 소아진료를 해주는 병원을 이리저리 전화로 알아봐주셨고 칠곡경대병원에까지 데려다주셨어요.
정신없는 제가 애기를 데리고 응급실에 들어갈 수 있도록 도와주셨어요.
만약 그때 119차로 그병원까지 안갔더라면 큰일날뻔 했어요..ㅠㅠ 생각만해도 끔찍하네요

저희 애기는 입원하여 치료받고 회복하여 어제 무사히 퇴원하여 방긋방긋 웃고있어요.
이제 정신이 좀 들고나니 119대원님들께 인사도 잘못드렸다는 생각이 들었어요.
성함도 몰라 조직도를 찾아보니 얼굴은 없어서 잘 모르겠네요^^;
남자대원님 2분 여자대원님1분 오셨는데 너무 감사해요...

그 날 비도 오고, 점심시간인데 식사도 못하시고... 더운 날씨지만 코로나로 방호복도 입으시고...
너무 힘들고 고생하신 것 같아요..ㅠ

119는 저에게 그냥 멀게만 느껴지는 , 티비에서 보는 그런 곳이었는데
막상 위급해지니 제일 먼저 떠오르는게 119더라구요.

항상 저희 곁에서 안전할 수 있도록 힘써주셔서 감사합니다..
대원님들도 쉬는시간도 가지시면서 식사도 꼭 챙겨드시면서 다니세요!!
너무 감사하여 글 남겨용^^
첨부파일

댓글을 작성할 권한이 없습니다.

퀵메뉴 숨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