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시민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생활을
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
사진자료실

home자료실사진자료실

소방관련 각종 사진자료를 모아두었습니다.
우리소방의 각종 행사 및 소방활동 현장의 모습을 사진으로 만나보세요.

※ 자료의 무단배포 및 상업적 사용을 금합니다.
게시글상세조회
레미콘트럭 기사의 용기 있는 초기 진화로 큰 피해 막아
작성일자 2020-07-07
작성자 명 상주소방서

상주소방서(서장 이주원)는 지난 5월 8일 경북대학교 상주캠퍼스 앞 도로에서 레미콘트럭 운전기사가 25.5톤 덤프트럭 화재를 초기 진화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.

이 날 화재진화 영웅은 권병곤 씨다. 화재는 25.5톤 덤프트럭 바퀴에서 발생했다. 권병곤 씨가 차량에 연기와 불꽃이 치솟는 것을 목격해 차량을 갓길로 유도한 후 자신의 레미콘차량 보조 물탱크를 이용해 화재를 진압했다. 경북대 상주캠퍼스 앞 도로는 차량의 통행이 많은 도로로 사고 위험이 많은 도로다. 권병곤 씨의 적극적인 행동이 인명피해와 2차 사고를 막았다.

권병곤 씨는 3년 전에 차 대 보행자 사고가 발생했을 때 환자를 초기 처치하고 구급차가 빨리 도착할 수 있게 조치했고, 지난 3월 26일에도 상주시 복룡동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119신고 후 초기 진화활동을 하고 소방차량 진입로를 확보해 상주소방서 출동대가 빠른 진화를 할 수 있도록 도왔다고 알려졌다.

이주원 상주소방서장은 “초기진화가 없었다면 폭발 등 2차사고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”며 “대형화재를 미연에 방지한 의인에게 표창장을 수여해 감사의 뜻을 전한다”고 했다.
첨부파일 상주소방서, 레미콘트럭 기사의 용기 있는 초기 진화로 큰 피해 막아.JPG [241 Kbyte]

댓글을 작성할 권한이 없습니다.

퀵메뉴 숨기기